어사이드 닫기

CellMed journal

close open
TOP BOTTOM

TODAY VIEW 0

    prev
    /
    next

    CS CENTER

    • 070-7705-4486
    • MON-FRI  : AM 09:00 ~ PM 06:00
    • LUNCH : PM 12:00 ~ PM 01:00
    • SAT, SUN, HOLIDAY OFF

    BANK INFO

    COMMUNITY

    SOCIAL NETWORK

    MENU

    MAGAZINE



    장봉근 온코파마텍 대표(왼쪽)와 강종구 바이오톡스텍 대표.


    [이데일리 이순용 기자]천연물 신약개발 기업 제이비케이랩은 바이오신약 발굴기업인 온코파마텍, 국내 상위권 비임상 CRO 회사인 바이오톡스텍(대표 강종구)과 소화성궤양 천연물 신약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최근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제이비케이랩은 유럽 약용식물인 아로니아베리에서 추출한 안토시아닌과 다시마에서 추출한 알긴산을 나노 수준으로 결합한 복합물질(cyanidine Alginic acid nano complex, CANCP)의 실험용 약물과 학술자료를 제공하고, 온코파마텍은 효능 최적화를 위한 제제화 및 약리 연구를 분담한다. 바이오톡스텍은 이를 바탕으로 임상시험승인(IND)을 위한 비임상시험관리기준(GLP) 근거자료를 생산하게 된다.


    장봉근 제이비케이랩 사장은 “최근 온코파마텍이 실시한 비임상 효능실험에서 이 CANCP 신물질이 기존 소화성궤양약의 절대적 강자로 알려진 오메프라졸보다 우수한 항궤양 효과를 발휘하는 것으로 확인됐다”며 “임상시험 착수에 앞서 생체대사 프로필, 안전성(독성 및 최기형성) 등을 최종적으로 점검하는 차원에서 이번 협약을 맺었다”고 말했다.


    제이비케이랩은 2002년 폴란드 일대에서 자생하는 아로니아베리를 국내에 처음 들여왔고 다년간의 노력 끝에 고순도 고활성화를 위해 2014년 의약품과 대등한 수준의 ABF(aronia bioactive factor)라는 신물질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


    2018년 10월 천연물신약의 과학화와 바이오신약 발굴을 위해 제이씨파마를 인수했고 올 여름 삼중음성유방암, 난소암 등 항종양 약물에 집중하기 위해 사명을 온코파마텍으로 바꾸고 관련 전문 연구인력을 영입했다.


    장 대표는 “아로니아는 강력 항산화물질인 안토시아닌의 보고이고, 그 중에서도 안토시아닌 시아니딘은 최강의 분획으로 항염증 신진대사 촉진에서 탁월하지만 체내에서 안정성이 떨어져 쉽게 분비되는 약점을 갖고 있었다”며 “2016년 나건 가톨릭대 생명공학과 교수의 도움으로 알긴산(후코이단) 복합물을 만듦으로써 분해되지 않고 안정성이 강화된 지금의 모습을 얻게 됐다”고 설명했다.


    제이비케이랩은 CANCP를 바탕으로 나노뉴트라슈티컬(고효율 건강기능식품)과 나노코스메뉴티칼(고흡수성 및 먹는 화장품) 제품을 개발해 셀메드 영양요법 전문약국에 공급하고 있다.


    장 대표는 협약식에서 “CANCP가 항 소화성궤양 효능이 기존 프로톤펌프억제제(PPI)보다 우수할 뿐만 아니라 부작용은 거의 없기 때문에 글로벌 혁신신약으로 성공할 가능성이 높다”며 “전문성을 가진 두 기업과 협업함으로써 신약 출시 시기가 앞당겨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순용 (sylee@edaily.co.kr)

    0
    댓글 0  
     

    비밀번호 확인

    댓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비밀번호 확인

    게시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비밀번호 확인

    댓글/답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back forward top

    비밀번호 변경

    회원님의 소중한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비밀번호를 주기적으로 변경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 비밀번호는 6~20자, 영문 대소문자 또는 숫자 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 현재 비밀번호
    • 신규 비밀번호
    • 신규 비밀번호 확인